|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최근게시물 |
   검색
[특판찬스] 대림묘목농원 적송 블루베리 조경수특판 / [알뜰구매] 국제원예종묘 과실수 침엽수 화목류 희귀종판매
 
  임지현, 살던 고시텔에 신변 정리 흔적 없어 … “강제 납북 가능성”
글쓴이 : 류광태 날 짜 : 17-12-20 16:43 조회 : 33
트랙백 주소 : http://tree.co.kr/bbs/tb.php/webzin/1 

지난 16일 북한 선전매체에 등장한 탈북 여성 임지현(전혜성·사진)씨의 입북 과정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들어갔다. 임씨는 한국의 방송에도 출연, 얼굴이 알려진 인물이다.

[단독] 임지현, 살던 고시텔에 신변 정리 흔적 없어 … “강제 납북 가능성”


한 소식통은 18일 이와 관련, “경찰이 각종 기록(통신·금융거래 등)을 분석하고 어떤 경로를 통해 북한에 들어갔는지 살펴보고 있다”며 “서울지방경찰청 본청 보안수사대에서 직접 지휘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사항을 확인하려면 수개월이 걸릴 수 있다”면서도 “대략적인 입북 경위는 며칠 내로 결론이 나올 수 있다”고 했다.

이와 관련, 여러 통로의 인사들이 임씨의 입북이 자의가 아닐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 소식통은 “임씨는 남양주에 머물다 지난 1월에 강남으로 이사했다”며 “성격이 활발했다”고 말했다. 2014년 하나원(북한이탈주민정착지원사무소)을 퇴소할 때도 ‘관심대상’으로 분류되지 않았다. 한국 사회에 적응하는 데 문제가 없었다는 의미다.

임씨가 4월 중국으로 출국했는데 신변을 정리한 흔적도 없었다고 한다. 이 소식통은 “집에 남겨진 물건을 보니 특별한 점이 없었다”고 했다. 만일 한국을 아예 떠날 생각이었다면 정리했을 것이란 추정이다. 임씨가 1월부터 원룸 수준의 고시텔에 머물고 있었는데 생활고를 의심할 정도로 허름한 거처는 아니었다고 한다.

임씨의 사정에 밝은 A씨는 “대부분의 탈북자는 가족까지 데려오려고 한다”며 “북한 국가보위성 요원들이 이때 중국에서 납치하거나 접경지역에 잠복하면서 탈북자들을 찾아낸다”고 했다. 임씨도 탈북 조사 과정에서 “북한에 부모가 생존해 있다”고 진술했다. 북한의 영상에서도 “평남 안주시에서 부모와 함께 머물고 있다”고도 했다. 임씨가 가족을 찾기 위해 중국에 갔다가 납치됐을 가능성이 있다는 의미다. 소식통도 “임씨가 가족을 찾거나 북한 땅을 보려고 중국에 간 것 아니겠느냐”고 했다.

A씨는 “임씨는 북한에 들어간 뒤 두 달 정도 조사를 받고 방송에 공개된 것으로 보인다”며 “처음부터 선전효과를 노리고 납치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자진 월북한 경우라면 간첩으로 만들어 다시 한국으로 보내기도 하는데 그럴 때엔 방송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또 (다시 모습을 드러내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린다”고 했다. 임씨의 경우 자진 월북이 아니란 취지다.


*프린트(코멘트를 포함한 내용만 프린트합니다)


 
   회식후.gif
   바람이 불어 슬픈 우주소녀 루다 (데이터)
   ‘단역배우 자매 사건’ 2라운드 시작됐다.
   고양이 잠 ...
   턴하는 모모
   돈까스 사건
   설설기현..............
   불보다 더 급한 축구승부???
   오초희 시구
   헹가래.......잘못 떨어지면?&*^*&^^(*)&^&*(((*&
   농장을 조성해 보려는 초보입니다. 수종선택조... (2)
   사무실은 어디고 몇분이나 근무하시고 농장이 ... (1)
   자료요청 (1)
   12d program (1)
   pdf 파일 편집방법좀 가르쳐주세요 (3)

트리포탈소개 | 묻고답하기 | 계정신청 | 추천회원신청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이트메뉴얼